title

요통에는 완치라는 개념이 없다고 합니다.
암이나 이런 거는 어느 정도 치료가 되면 의사가
‘완치됐습니다’라는 판정을 내리는데 허리는 완치라는 말을
절대로 쓰지 않습니다.

한번 망가진 허리는 계속 안 좋은 쪽으로 진행합니다.
처음에는 별 치료를 하지 않아도 잘 낫지만, 방치하다보면 점점
심해져 나중에는 마비가 오고 배변을 가릴 수 없는 지경에까지
이를 수 있습니다. 요통을 절대로 가볍게 봐서는 안 됩니다.

특히 의자생활을 많이 하는 현대인은 요통이 발생하기 쉽고, 치료를
받아도 다시 나빠지기를 반복합니다. 지난 5년 새 허리디스크 환자가
2배 늘었다는 보도에서도 그 원인으로 의자생활을 꼽고 있습니다.
과학과 의학은 날로 발전하는데 왜 허리로 고생하는 사람은 해마다
늘어 갈까요?

올웨이스트 제품은 개발자가 10여년 간 요통으로 고생하다 의사가 아닌
환자의 입장에서 개발한 제품입니다. 허리는 의사의 역할이 10%, 본인의
노력이 90%라는 말도 있습니다. 본인은 아무 노력도 안하면서 의사가 모든
것을 다 알아서 해주리라는 기대는 환상입니다. 아무쪼록 저희 제품이
허리로 고생하는 모든 분들께 도움이 되기 바랍니다. 감사합니다.

.

*본 사이트는 서울신용보증보험의 지원을 받아 운영되고 있습니다.